윈스, 부산외대에 ‘스나이퍼’ 보안장비 기증
윈스, 부산외대에 ‘스나이퍼’ 보안장비 기증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1.10.08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 중심 정보보안 인재양성 및 취업연계 추진
윈스 김대연 대표(오른쪽)와 부산외대 김홍구 총장이 부산외대 국제회의실에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윈스 김대연 대표(오른쪽)와 부산외대 김홍구 총장이 부산외대 국제회의실에서 업무협약식을 체결했다.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윈스(대표 김대연)가 부산외국어대학교에 총 1억 4천만원 상당의 보안장비를 기증하고 부산지역 인재 육성 및 채용에 나선다. 

윈스는 지난 7일 부산외대 국제 회의실에서 윈스 김대연 대표, 부산외대 김홍구 총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정보보안 인재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및 장비기증식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양 기관은 업무 협약을 통해 △정보보호 인력양성을 위한 실습장비 기증 △관제 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 개설 △학생 인턴쉽, 견학 및 취업협조 △ICT혁신인재 4.0 관한 연구협력 등을 위해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윈스는 총 1억 4천만원 상당의 침입방지시스템(IPS), DDoS 대응시스템 등의 보안솔루션 장비 4대를 부산외대에 기증했다. 이 장비는 다양한 형태의 네트워크 침입 공격을 실시간으로 탐지, 분석해 차단하는 고성능 보안 장비로, 실습 및 연구용으로서 학생들의 현업 맞춤형 실력 배양에 활용될 예정이다. 

김대연 윈스 대표는 “이번에 기증한 장비가 교육 커리큘럼에 바로 활용되어 부산외대 학생들이 최신 이론을 이해하고 실무능력을 갖춘 보안전문가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홍구 총장은 “현장에서 실제 활용되는 고가의 보안 장비는 실습 환경 개선에 도움이 된다”면서 “학생들의 미래를 위해 장비 기증과 교육 시너지 향상에 적극 나서준 윈스에 감사 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