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칩, 고정밀 타이밍·동기화 기업 ‘테크론’ 인수
마이크로칩, 고정밀 타이밍·동기화 기업 ‘테크론’ 인수
  • 박채균 기자
  • 승인 2020.10.15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크로칩은 고정밀 타이밍 및 동기화 전문 기업 테크론을 인수했다.
마이크로칩은 고정밀 타이밍 및 동기화 전문 기업 테크론을 인수했다.

[아이티비즈 박채균 기자] 마이크로칩테크놀로지(북아시아 총괄 및 한국대표 한병돈)는 고정밀 GPS와 원자시계 타임키핑 기술, 그리고 스마트 그리드 및 기타 산업 애플리케이션용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기업인 테크론을 인수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번 인수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마이크로칩은 통신, 기업, 정부, 그리고 군사 및 항공우주 애플리케이션 분야의 동기화 및 타이밍 시장에서 선도적인 위치를 확립했다.

테크론은 전력설비 및 산업 시장에 대한 특정 산업 요건을 충족시킬 수 있도록 확대하고 있다. 2002년 뉴질랜드 웰링턴에서 설립된 테크론은 첨단 변전소 자동화 애플리케이션에 정밀 타임 스탬프를 제공, 컴퓨터 네트워크를 통한 NTP 안정성 및 보안, 송배전 시스템 운영업체를 위한 지속적인 동기화 운영 유지보수, 기존의 전력망을 최신화하기 위해 IEEE 1588V2 PTP 표준을 구현하는 등 여러 주요 과제를 해결했다.

마이크로칩의 주파수 및 타이밍 시스템 사업부 부사장인 랜디 브루진스키는 “이번 인수를 통해 마이크칩은 동기화 및 타이밍 제품군에 테크론의 유능한 팀과 널리 채택된 솔루션을 결합시킬 수 있게 되었다”며, “정밀하고 정확한 시간은 데이터센터, 통신 및 산업 네트워크부터 금융거래에 이르기까지 사실상 모든 인프라를 구현하는 데에 필요한 구성요소다. 마이크로칩은 테크론 인수를 통해 빠르게 확장하는 스마트 에너지 및 산업 시장에서 광범위한 고객 기반에 걸쳐 제품을 확장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테크론 이사회 의장인 이안 밀스는 “이번 인수를 통해, 혁신에 대한 의지를 공유하며 타이밍 및 동기화 산업에서 매우 중요한 무결점 실행을 추진하는 두 기업이 하나로 합쳐졌다. 마이크로칩과 테크론은 까다로운 애플리케이션에 고도로 전문화된 기술을 성공적으로 적용하기 위한 상호 보완적인 강력한 실적을 갖췄다. 테크론이 마이크로칩의 계열사로 합류하면서 이를 더욱 확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