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파이낸셜,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수수료 전액 지원 연말까지 연장
네이버파이낸셜,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수수료 전액 지원 연말까지 연장
  • 김건우 기자
  • 승인 2021.10.15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세·중소사업자로 코로나19 장기화로 겪는 사업 부담 경감 기대
현장결제 페이백
현장결제 페이백

[아이티비즈 김건우 기자] 네이버파이낸셜(대표 최인혁)은 지난해 11월부터 오는 6월까지 발생한 ‘네이버페이 현장결제’ 건에 대한 수수료 전액을 지원한 데 이어, 해당 서비스를 올해 12월 31일까지 연장해 총 14개월분을 지원한다고 15일 밝혔다.

네이버페이 현장결제는 온라인에서 적립, 충전한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사용해 네이버페이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결제할 수 있는 편리한 서비스다. 현장결제 수수료는 22년 1월 중 일괄 지급될 예정이다.

네이버파이낸셜은 올해 8월 현장결제에 특화된 ‘네이버페이 앱’을 선보였고, 지갑 없이 간편하게 오프라인 결제, 포인트, 멤버십 적립까지 끊김 없이 제공하는 편의성으로 이용자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네이버파이낸셜 최진우 총괄은 “영세·중소 사업자 비중이 높은 현장 결제 가맹점이 최근 장기화된 코로나19의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네이버파이낸셜의 수수료 지원책 연장으로 힘이 되길 바란다”며 “네이버파이낸셜은 스마트스토어 사업자 대출, 글로벌에서 가장 빠른정산은 물론 앞으로도 비대면 결제 트렌드에 발맞춰 오프라인 SME도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책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