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로보틱스, 카카오 계열사 키즈노트 통해 AI 로봇 ‘토키’ 선보여
한컴로보틱스, 카카오 계열사 키즈노트 통해 AI 로봇 ‘토키’ 선보여
  • 김건우 기자
  • 승인 2020.07.08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욘드스쿨과 공급계약 체결
지난 7일 키즈노트 사업설명회를 통해 AI 로봇 토키를 전국 교육관계자들에게 선보였다.
지난 7일 키즈노트 사업설명회를 통해 AI 로봇 토키를 전국 교육관계자들에게 선보였다.

[아이티비즈 김건우 기자] 한컴로보틱스(대표 우준석)가 카카오 계열사 육아 교육 플랫폼 기업 ’키즈노트‘를 통해 AI 로봇 ’토키‘를 선보인다.

’키즈노트‘는 전국 어린이집과 유치원의 83%가 이용하는 영유아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으로, ’비욘드스쿨‘(대표 김진성, 양도현)은 영유아 교육기관에 특화된 제품 및 맞춤 서비스를 공급하기 위해 키즈노트와 지난 6월 전략적 제휴를 맺은 바 있으며, 한컴로보틱스는 비욘드스쿨과의 공급계약 체결을 통해 전국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AI로봇 ’토키‘ 판매망 구축에 나선다. 

비욘드스쿨은 전국 판매 지사와 1,000여 명이 넘는 에듀바이저를 문영하고 있어, 카카오 키즈노트를 통해 AI로봇 ’토키‘를 구매할 시 비욘드스쿨에서 직접 교육기관을 방문해 로봇 사용법 및 교육을 지원한다.

한컴로보틱스는 지난 7일 ’키즈노트‘ 사업 설명회를 통해 AI 로봇 ’토키‘를 전국 교육 관계자들에게 직접 소개했다. AI 로봇 ‘토키‘는 한국어와 영어로 자연스러운 대화가 가능하고, 로봇 코딩교육 및 안면인식을 통해 가족 구성원을 구분하는 등 인공지능 기반의 상호교감 기능도 갖추고 있다. 

비욘드스쿨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전환점을 맞이한 교육업계에 이번 설명회로 새로운 돌파구와 비전을 제시했다”며, ”AI 로봇 ‘토키’는 비대면 유아 교육의 새로운 대안으로, 한글과 영어 학습을 시작으로 동화, 음악 등 다양한 분야로 콘텐츠를 강화하여 2021년에는 연 1,000대 이상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컴로보틱스 관계자는 “비대면 교육 확산에 따라 교육용 로봇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있는만큼, 비욘드스쿨과의 협력을 통해 전국적인 영유아 교육기관 영업망을 확보함으로써 빠르게 시장을 선점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