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웹툰, 日 거래액 11개월만에 1000억엔 돌파
네이버웹툰, 日 거래액 11개월만에 1000억엔 돌파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3.12.01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웹툰의 일본 거래액이 11개월만에 1000억엔을 돌파했다.
네이버웹툰의 일본 거래액이 11개월만에 1000억엔을 돌파했다.

[아이티비즈 김아라 기자] 네이버웹툰의 일본 거래액이 11개월만에 1000억엔(8,700억원)을 돌파하며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는 ‘라인망가’와 ‘이북재팬’ 플랫폼 거래액을 합산한 수치로 일본에서 연간 거래액이 1000억엔을 넘긴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라인망가 오리지널 웹툰의 인기가 확대되고 이북재팬이 작품 프로모션을 강화한 결과다.

라인망가는 웹툰 ‘입학용병(글/그림: YC/락현)’이 월간 거래액 1억8천만엔(16억원)을 돌파하며 라인망가 단일 작품으로 최대 규모를 기록하고 ‘재혼 황후(글/그림/원작: 히어리/숨풀/알파타르트)’, ‘약탈 신부(글·그림/원작: 팀 카푸치노/강희자매)’ 등 월 거래액 1억엔(8억 7천만원)을 상회하는 히트작이 지속적으로 나오며 고성장했다. 이북재팬은 일본 대표 간편결제 서비스인 ‘페이페이(PayPay)와 제휴를 비롯해 작품 프모로션을 강화하며 견고한 성장을 지속했다.

라인망가를 운영하는 ‘라인 디지털 프론티어’ 김신배 최고성장책임자(CGO)는 “라인망가와 이북재팬을 통해 더 많은 독자들에게 재미있는 작품을 제공하는 한편 재능 있는 현지 작가들을 발굴해 일본 디지털 만화 시장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