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록스, 10년 연속 ‘세계서 가장 윤리적인 기업’ 선정
제록스, 10년 연속 ‘세계서 가장 윤리적인 기업’ 선정
  • 김건우 기자
  • 승인 2016.05.17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티스피어인스티튜트’ 주관, 바람직한 기업 윤리 제시

[아이티비즈] 한국후지제록스는 제록스가 세계적 기업윤리연구소 에티스피어인스티튜트 주관 ‘2016년 세계에서 가장 윤리적인 기업(World’s Most Ethical Companies in 2016)’에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발표는 향후 기업이 지켜야 할 가장 바람직한 기업 윤리를 소개하고 미래 산업의 표준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제록스는 에티스피어인스티튜트가 발표를 시작한 지난 2007년부터 한 차례도 빠짐 없이 세계에서 가장 윤리적인 기업으로 꼽혀 10년 연속 선정의 영예를 안았다.

제록스는 설립 초기부터 윤리적이고 투명한 기업활동으로 주목 받았으며 직원들도 윤리와 법 규정을 철저히 준수해 고객과 지역 사회로부터 신뢰를 쌓아 왔다.

특히 한국 법인인 한국후지제록스 역시 윤리 경영, 품질 경영, 환경 경영을 기본 방침으로 삼고 지속 가능한 발전을 추구하고 있다. 한국후지제록스는 ‘희망을 프린트하다. 내일을 디자인하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공유가치창출(CSV: Creating Shared Value)을 위한 시민단체 자원순환사회연대와 사회적기업 베어베터와의 MOU 체결, 자체 자원순환 시스템 구축, 지속가능보고서 발간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장은구 한국후지제록스 전략사업본부 부사장은 “기업 윤리를 지켜나가는 것은 지속 가능한 경영 활동에 있어 가장 기본적인 요소라고 생각한다”며 “자사는 앞으로도 ‘CSR은 경영 그 자체’라는 기업 철학에 기반해 사회적 책임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