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퇴직연금 성과점검 간담회에 은행 대표사업자로 참여
하나은행, 퇴직연금 성과점검 간담회에 은행 대표사업자로 참여
  • 김건우 기자
  • 승인 2024.06.20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은행은 2023년 우수 퇴직연금사업자로 은행업권을 대표해 20일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개최된 '퇴직연금 성과점검 및 우수사례 확산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 날 행사에 참석한 이승열 하나은행장(왼쪽에서 여덟 번째)는 이정식 고용노동부장관(왼쪽에서 여섯 번째),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왼쪽에서 다섯 번째), 박종길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왼쪽에서 일곱 번째)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나은행은 2023년 우수 퇴직연금사업자로 은행업권을 대표해 20일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개최된 '퇴직연금 성과점검 및 우수사례 확산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 날 행사에 참석한 이승열 하나은행장(왼쪽에서 여덟 번째)는 이정식 고용노동부장관(왼쪽에서 여섯 번째),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왼쪽에서 다섯 번째), 박종길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왼쪽에서 일곱 번째)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건우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은 ‘23년 우수 퇴직연금사업자로 은행업권을 대표해 20일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개최된 '퇴직연금 성과점검 및 우수사례 확산 간담회'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 날 간담회에는 이정식 고용노동부장관, 이복현 금융감독원장, 박종길 근로복지공단 이사장 및 이승열 하나은행장을 비롯한 ‘23년 퇴직연금사업자 성과 및 역량평가’에서 우수 사업자로 선정된 4개 금융회사의 대표이사들이 참석했다.

전년도 퇴직연금 우수 사업자로 선정된 금융회사들은 사전지정운용제도(디폴트옵션), 적립금운용위원회, 수수료 체계 개편 등 최근 법 개정으로 새롭게 시행된 제도들에 대한 성과를 점검하고, 제도의 현장 안착을 위한 퇴직연금사업자의 역할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하나은행은 사전지정운용제도(디폴트옵션) 상품에 대한 위험관리 및 성과평가를 외부 전문기관에 맡기고 그 결과를 가입자에게 제공함으로써 가입자의 상품 선택권을 적극 보장하고 있는 부분과, 상품 선정과 관련된 조직·역할·규정 등 거버넌스의 정비를 통해 구조적으로 좋은 상품을 공급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고 있는 점 등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또한, 하나은행의 주요 퇴직연금가입자로 DB제도에 가입한 중견기업인 스템코(대표 엄영하)가 참여했다. 스템코는 하나은행 퇴직연금 전문가 조직의 도움을 통해 적립금운용위원회를 구성하고, 정교한 자산배분원칙에 따른 실적배당형 상품을 편입함으로써 수익률을 제고한 실제 모범사례를 소개해 간담회 참석자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았다.

이승열 하나은행장은 “하나은행은 퇴직연금 산업이 한 단계 도약하고, 근로자의 안정적인 노후생활 보장에 이바지하기 위해 새롭게 시행된 제도들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앞장 서겠다”며, “앞으로도 퇴직연금 가입자와 제도도입 기업들에게 보다 정교하고 다양한 상품·서비스 제공을 통해 퇴직연금 우수 사업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