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패러블엔터와 버추얼 아티스트 사업 확대 추진
지니뮤직, 패러블엔터와 버추얼 아티스트 사업 확대 추진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4.06.16 0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니뮤직 서인욱 대표(오른쪽)와 패러블엔터테인먼트 김영비 대표가 사업협력 계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니뮤직 서인욱 대표(오른쪽)와 패러블엔터테인먼트 김영비 대표가 사업협력 계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아라 기자] 지니뮤직(대표 서인욱)이 국내 버추얼 아티스트를 보유한 패러블엔터테인먼트(대표 김영비)와 버추얼 아티스트 사업을 확대 추진하는 것을 핵심 내용으로 한 사업협력 계약을 지난 14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지난 14일 버추얼 아티스트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사업협력 계약 체결식을 개최하고, 버추얼 아티스트사업 전반에 걸쳐 협력 시너지를 창출해 나가기로 했다.

지니뮤직은 버추얼 아티스트 시장의 잠재력과 패러블엔터테인먼트의 사업역량 및 전문성에 주목하며 사업협력과 함께 일정 규모의 지분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패러블엔터테인먼트는 국내 최고 버추얼 아티스트 그룹 ‘이세계아이돌’과 ‘싸이코드’ 등 다수의 버추얼 아티스트 IP와 유튜브 크리에이터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다. 버추얼 아티스트기반으로 탄탄한 대형 팬덤을 구축해온 패러블엔터테인먼트는 버추얼 아티스트 음악앨범 출시, 콘서트, 팝업스토어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하고 버추얼 아티스트시장 성장성을 입증해왔다. 

지니뮤직은 패러블엔터테인먼트와의 협력을 통해 사업영역을 버추얼 아티스트시장으로 본격 확장한다. 지니뮤직은 패러블엔터테인먼트의 버추얼 아티스트를 활용한 음원유통, 음반제작, 공연, 커머스 등의 사업을 공동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KT그룹 미디어 콘텐츠 사업과의 협력방안도 적극 모색할 예정이다. 

패러블엔터테인먼트는 지니뮤직과 버추얼 아티스트를 활용한 음악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채널확대를 통한 팬덤 기반의 확장을 이뤄낼 계획이다.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진출도 도모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패러블엔터테인먼트 김영비 대표는 “국내 음악시장에서 버추얼 아티스트에 공감하는 팬층이 늘어나면서 버추얼 아티스트들이 활동할 수 있는 무대도 계속 넓어지고 있다”며 “국내 버추얼 음악의 대중화와 흥행을 글로벌 시장으로 확장하기 위해 지니뮤직과 긴밀한 협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니뮤직 서인욱 대표는 “지니뮤직은 패러블엔터테인먼트의 사업역량과 버추얼 아티스트시장의 성장성에 주목하고 지분투자와 사업협력 계약을 체결했다”며 “패러블엔터테인먼트와 협력을 통해 고객에게는 버추얼 아티스트의 음악경험을 제공하고 기존 음악생태계에서 버추얼 아티스트의 영역을 본격적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