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 한스 촹 아시아태평양 지역 총괄 선임
인텔, 한스 촹 아시아태평양 지역 총괄 선임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4.04.20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스 촹 인텔 SMG 아시아태평양 지역 총괄
한스 촹 인텔 SMG 아시아태평양 지역 총괄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인텔은 아시아태평양(일본 및 인도 포함, 중국 제외) 지역을 총괄할 신임 세일즈, 마케팅 및 커뮤니케이션 그룹(SMG) 임원 인사를 발표했다.

이번 인사에서 한스 촹이 인텔 SMG 아시아태평양 지역 총괄로 선임됐다. 한스 촹 총괄은 대만에서 근무하며, 매출 성장 촉진, 신규 사업기회 창출을 위한 현지 생태계 협력, 기존 고객 및 파트너 관계 강화 등 APJ 지역 내 인텔의 전반적인 사업을 책임지게 된다.

한스 촹 총괄은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교에서 전기공학 학사 학위를, 맥길 대학교에서 MBA를 취득했다.

신임 한스 촹 APJ GMG 총괄은 “변화를 추진중인 인텔에서도 가장 다양하고 빠르게 성장하는 지역 중 하나인 아시아태평양에서 인텔의 성장과 혁신을 이끌게 됐다”며, “지역내 파트너의 강점을 활용하고 투명하고 안전한 방식으로 고객을 지원하는 개방형 에코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는 것이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장기적인 성공을 거두는 데 핵심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올해 3월, 인텔은 인도의 빠른 성장과 사업 기회를 활용하기 위해 인도를 SMG 조직 내 별도의 지역으로 발표한 바 있다. 산토쉬 비스와나탄 인도 지역 총괄(MD)은 가치 및 고객 중심을 추구하는 전문성을 활용해 새롭게 조성된 신규 지역을 이끌게 되었다.

산토쉬 비스와나탄 인도 지역 총괄은 “인텔은 인도에서 거대한 사업 기회와 성장 모멘텀을 목도하고 있다”며 “별도 지역을 신설함으로써 인도의 강력한 엔지니어링 기반을 바탕으로 고객과 긴밀히 협력할 수 있게 됐다. 매우 중요한 시기에 인도에서 인텔의 비즈니스를 이끌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스 촹 APJ 총괄과 산토쉬 비스와나탄 인도 지역 총괄은 모두 인텔 내에서 폭넓은 리더십 경험을 쌓았으며, 인텔 고객의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인텔이 한스 촹 및 산토시 비스와나탄을 각각 APJ와 인도의 SMG 조직 총괄로 임명한 것은 진화하는 시장 역학 관계에 맞춰 조직 구조를 정비하려는 전략을 반영한 것이다. 인텔은 내부 리더십 인재를 활용하여 각 지역의 고유한 기회와 과제를 해결하는 데 있어 대응력과 효율성을 높이고, 이러한 성장 시장에서 지속적인 성공을 거둘 수 있는 입지를 다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