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일렉트릭, 한국·동아시아 에너지·지속가능성 서비스 운영 확대
슈나이더일렉트릭, 한국·동아시아 에너지·지속가능성 서비스 운영 확대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0.11.16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한국 및 동아시아 지역 내 에너지 및 지속가능성 서비스 운영을 확대한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한국 및 동아시아 지역 내 에너지 및 지속가능성 서비스 운영을 확대한다.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한국대표 김경록)이 한국을 포함한 동아시아, 일본지역(EAJ)의 에너지 및 지속가능성 서비스 운영 확대에 나선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너지 및 지속가능성 서비스(ESS)란 고객의 지속가능성 목표 달성을 위한 컨설팅 서비스다. 각 기업의 에너지 효율 및 지속가능성, 기후 프로그램 등에 대해 중장기적 관점에서 분석하고, 목표 달성을 위한 솔루션과 프로그램 도입을 제안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은 싱가폴에 새로운 허브를 오픈하고, 한국과 일본, 태국 등 동아시아 지역의 새로운 에너지 전환 정책을 지원하며 지속가능한 에너지 솔루션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싱가폴 ESS 허브에는 에너지 및 지속 가능성 전문가로 구성된 전담 팀을 구성해 한국, 싱가폴, 베트남, 말레이시아, 태국, 일본 내 컨설팅을 확대한다.

동아시아 및 일본지역 총괄 토미 레옹은 "슈나이더일렉트릭이 동아시아 및 일본 지역에서 ESS를 출시할 때가 되었다. 특히 싱가포르, 한국, 일본 등 지역 정부가 보여준 강력한 공약으로 컨설팅과 제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코리아 김경록 대표는 "전 세계의 수 천 개의 기관과 협업하고 있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ESS를 통해 기업들이 핵심 역량, 지속가능성 전략, 기후 목표 로드맵 등을 시행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