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미니스트리트, 창립 15주년…“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지원 시장 이끈다”
리미니스트리트, 창립 15주년…“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지원 시장 이끈다”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10.06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500개 이상 고객사에 제공되어 총 유지보수 비용 50억 달러 절감
리미니스트리트는 창립 15주년을 맞았다.
리미니스트리트는 창립 15주년을 맞았다.

[아이티비즈 김아라 기자] 리미니스트리트(지사장 김형욱)는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지원 시장을 재정의하기 위해 2005년 9월 28일에 설립된 이래로 창립 15주년을 맞았다고 6일 밝혔다. 

리미니스트리트는 설립 이래 고품질의 차별화된 즉각 대응 지원 모델을 기반으로, 전세계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사용자에게 선택권과 가치를 제공하고 있다. 설립 초기부터 리미니스트리트는 오라클 및 SAP 라이선스 사용자들이 지원 서비스에서 확보해야 할 혜택에 대한 기준을 지속적으로 높여왔다.

또한, 즉각 대응 서비스수준협약(SLA) 준수, 추가 비용 없는 커스터마이제이션(사용자 정의), 최소 15년 이상 업그레이드나 업데이트에 대한 요구사항 없이 지원 보장, 고객이 전체 유지보수 및 지원 비용에서 약 50억 달러 절감 등을 포함하여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지원 시장에서 오랜 기간 혁신적인 ‘최초’ 서비스를 제공해 온 기업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있다.

리미니스트리트는 지난 2005년 소프트웨어 공급업체에 지불하는 연간 지원 비용을 50%선으로 절감하면서 동시에, 보다 우수하고 포괄적이며 혁신적인 지원을 제공하는 모델을 기반으로 시장에 진출했다. 이러한 프리미엄급 유지보수 지원 서비스 외에도 모든 리미니스트리트 고객들은 그들이 현재 운영하고 있는 소프트웨어가 어떤 제품(릴리스)이든 관계없이, 자사로의 전환 시점부터 최소 15년간 현재 플랫폼에 대한 지원을 보장받는다.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사용자는 더 이상 시스템 업데이트 및 업그레이드에 대한 요구를 받거나, 풀서비스를 받기 위해 새로운 플랫폼으로 완전히 마이그레이션할 필요가 없다. 불필요한 업그레이드나 마이그레이션은 시간과 비용이 많이 들고, 프로세스에 중단을 가져온다. 그러나 리미니스트리트로의 전환은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시스템과 IT 조직의 운영 효율성을 향상시키고, 고객의 내부 지원 팀이 경쟁우위와 성장을 도모하는 중점 과제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해준다.

리미니스트리트는 현재까지 3,500여 고객사들이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로드맵 및 지원 과제를 해결하고, 총 유지보수 비용을 최대 90% 절감하여 그 비용을 비즈니스 혁신을 위한 요구 사항 변화에 맞춰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왔다. 또한, 전세계 고객의 IT 부서가 많은 비용을 소비하는 비용 센터가 아닌, 전략적이고 가치 있는 ‘비즈니스 파트너’가 되도록 지원해왔다.

리미니스트리트의 고유한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지원 모델은 고객의 특정 소프트웨어 시스템에 대한 평균 15년의 경력을 보유한 전문 엔지니어를 배정하고, 모든 지원 사례에 즉각적이고 개인화된 접근방식을 보장한다. 또한, 고객 중심 KPI를 우선순위로 두는 고객 중심의 문화를 조성하여 조직의 모든 구성원들이 공동의 목표를 향해 협력할 수 있도록 보장하고 있다. 리미니스트리트는 고객 만족 평가에서 5.0 만점 중 평균 4.8을 지속적으로 유지하고 있으며, 2020년 2분기, 고객에게 104,000 개 이상의 사례 업데이트 커뮤니케이션을 제공했다.

또한, 리미니스트리트는 고객 업데이트 커뮤니케이션 및 응답 시간을 기반으로 SLA를 준수하는 업계 최초의 3자 지원 제공업체이다. 최근, 리미니스트리트는 모든 고객에게 우선순위 1단계(P1) 케이스에 대해서는 10분, 우선순위 2 단계(P2) 케이스에 대해서는 15분의 응답 시간을 보장하는 업계 최고의 SLA를 더욱 강화한 바 있다.

리미니스트리트의 CEO세스 레이빈은 "기업들이 소프트웨어 공급업체로부터 얻은 혜택보다 더 높은 품질과 더 우수한 가치 옵션을 제공하여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 지원 업계를 재정의하겠다는 단 하나의 사명 하에 리미니스트리트를 설립했다"며 “15년간 중요한 이정표들을 세워왔고, 조직으로서 성장하고 변화해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