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피언 "글로벌 EDI 서비스 플랫폼 업체로 성장할 것"
인스피언 "글로벌 EDI 서비스 플랫폼 업체로 성장할 것"
  • 김건우 기자
  • 승인 2020.07.14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 빅데이터 통합로그분석으로 진화
인스피언은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및 클라우드 EDI 서비스 사업 확대를 통해 글로벌 IT기업으로 성장을 추진하고 있다.
인스피언은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및 클라우드 EDI 서비스 사업 확대를 통해 글로벌 IT기업으로 성장을 추진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건우 기자] 인스피언(대표 최정규)이 올해 2월 선보인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 솔루션 사업을 대폭 강화한다고 14일 밝혔다.

또한, 인스피언의 기존 사업 영역인 SAP 보안사업 뿐만 아니라, 기업 애플리케이션 통합(EAI) 및 전자문서교환(EDI) 사업 부문을 강화해 글로벌 IT기업으로 거듭 성장하겠다는 전략이다.

최정규 인스피언 대표는 14일 소규모 기자간담회를 열고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 솔루션 소개와 함께 인스피언의 사업 전략 전반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최정규 대표는 "인스피언이 기존 SAP 보안솔루션 사업의 성장과 함께 올해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 사업을 강화하는 한편, 통합로그 관리에서부터 EAI 및 EDI까지 사업영역을 전반적으로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최 대표는 구체적으로 EAI컨설팅, SAP보안 솔루션, 통합로그솔루션, 클라우드 EDI 등 4개 부문에 대한 사업전략을 발표했다.

인스피언은 우선 EAI 컨설팅 부문에서 장기적으로 EAI, B2Bi 부문을 업무처리 아웃소싱(BPO)로 확대·발전시키겠다는 복안이다. 이를 위해 인스피언은 고객사의 시스템 노하우 보전, 모니터링, 보안, 안정성 등을 강화하는 툴을 개발하여 BPO 사업에 대비하고 있다.

SAP암호화 부문에서는 SAP 애드온 제품의 구매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클라우드 환경 지원과 가격에서 유리한 SAP 애드온 사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는 인스피언의 고객들이 SAP를 클라우드 환경으로 전환하면서 보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에 기존 SAP 고객들의 비용부담을 최소화하면서 기업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한 전략이다.

클라우드 EDI 부문에서는 B2B 플랫폼으로서 발전시키는 것을 장기적인 목표로 삼아 우선은 국내외 외부개발자들이 업무수집, EDI 개발, 운영(모니터링) 등을 하면서 수익을 분배하는 오픈소스 모델로 발전시킬 계획이다.

실제로 최근 기업 전산환경이 해외기업 연계 및 B2B 비즈니스에 대한 급속히 늘어나고 있어 전산시스템의 안정적인 운영, 손쉬운 요구사항 수집, 개발에 필요한 툴 준비 등이 절실한 상황이다.

아울러 인스피언은 올해 클라우드 EDI 사업을 집중 강화해 글로벌 EDI서비스 플랫폼으로 자리를 잡겠다는 사업전략을 공개했다.

이를 위해 올해엔 AWS 서버 기반의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과 많은 수의 고객확보로 다양한 어댑터를 준비한 뒤 2022년에는 외부 개발자를 위한 개발, 운영툴을 제공하고 외부 개발자와 수익공유 모델을 제공하는 한편, 외부 개발자 커뮤니티 구축도 추진할 예정이다.

2025년에는 △글로벌 개발자를 위한 현지화 솔루션 제공, △글로벌 개발자와 수익공유 모델 제공, △글로벌 개발자 커뮤니티 구축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2027년에는 글로벌 EDI 마켓플레이스로 발전해 B2B 플랫폼으로 글로벌 EDI 시장을 석권하겠다는 계획이다.
최 대표에 이어 신동하 상무는 인스피언의 올해 주력 솔루션인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의 주요 신기능과 함께 솔루션 로드맵과 영업전략을 공개했다.

인스피언이 올해 선보인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은 빅데이터 분석에 최적화된 통합로그관리 솔루션의 대표제품으로 자리를 잡았다.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은 △오픈환경의 분산 아키텍처 적용 △실시간 빅데이터 로그분석 환경 제공 △로그내 개인정보에 대한 식별 및 암호화 제공 △편의기능 및 하위버전 지원 등을 주요 특징으로 하고 있다.

이 같은 특징은 기업 고객들의 정보시스템 수가 급증하면서 데이터도 증가하고, 운영인력 및 예산이 정체된 상황에서 사이버 위협 및 침해시도가 증가하고 있는 것에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도입된 기능들이다.

기존 애니몬 플러스 3.5에 대한 제품 지원도 계속된다. 신동하 상무는 "애니몬 플러스의 경우 기존 고객사들에게 안정화 패치를 지원하면서 업그레이드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은 인스피언의 보강전략을 통해 내년까지 빅데이터 분석로그 플랫폼으로 진화할 예정이다. 

최정규 인스피언 대표는 "인스피언은 2009년 설립 이래 SAP 보안솔루션을 시작으로 통합로그솔루션, 클라우드 EDI 서비스, EAI컨설팅 분야 등으로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장해 오고 있다"며 "SAP서비스 파트너로는 유일하게 EAI를 수행하는 기업이라는 신뢰를 바탕으로 빅데이터 로그분석 플랫폼인 비즈인사이더 플러스 4.0을 분석엔진으로 한 글로벌 EDI 서비스 플랫폼 업체로 성장하는 글로벌 IT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