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테크놀로지스, AI 기반 자동화 탑재한 비즈니스 PC 제품군 발표
델테크놀로지스, AI 기반 자동화 탑재한 비즈니스 PC 제품군 발표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0.05.22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C 스스로 사용 패턴 분석하는 AI 내장, 작고 가벼운 폼팩터 갖춰
델 옵티플렉스 제품군
델 옵티플렉스 제품군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한국델테크놀로지스(대표 김경진)가 가장 강력한 지능형 성능관리 기능과 보안, 작고 가벼워진 폼팩터를 제공하는 업무용 PC 포트폴리오를 발표했다. 

델테크놀로지스는 비즈니스용 노트북 ‘델 래티튜드(Dell Latitude)’, 워크스테이션 ‘델 프리시전(Dell Precision)’, 비즈니스용 데스크톱 ‘델 옵티플렉스(Dell OptiPlex)’ 등 모든 업무용 PC 포트폴리오에 걸쳐 신제품을 발표했으며, 새롭게 공개된 모든 제품에는 AI 기반의 내장형 소프트웨어인 ‘델 옵티마이저(Dell Optimizer)’가 탑재된다.

이는 디바이스 스스로 사용자가 주로 사용하는 애플리케이션의 동작을 학습해 시스템을 소프트웨어를 구동하는 데 최적화된 상태로 자동 세팅함으로써 사용자가 중요한 작업에 더욱 몰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사용중인 애플리케이션 성능을 개선시키는 것뿐 아니라, 로그인 속도를 향상시키고, 안전한 로그아웃, 컨퍼런스 콜을 위한 소음 차단, 배터리 지속 시간 연장 등이 포함된다.

델테크놀로지스는 이번에 글로벌 비즈니스용 노트북 리딩 브랜드인 ‘델 래티튜드’의 새로운 노트북 및 투인원 포트폴리오를 새롭게 공개한다. 신제품들은 사용자들의 사용 방식에 따라 성능을 스스로 조정하는 역대 강력한 지능형 성능을 제공하며, 디스플레이 4면에 적용된 인티니티엣지 기술로 매우 얇아진 베젤과 더 길어진 배터리 수명, 포트 어레이, 기계 가공 및 브러시 처리된 고급 알루미늄 소재 적용 등이 특징이다. 인텔 10세대 v프로 프로세서를 장착하며, 인텔 와이파이6 탑재로 기존 대비 세 배 더 빠른 와이파이 연결을 지원하는 등 비즈니스를 위한 최상의 성능과 강력한 연결성을 모두 제공한다.

델의 고성능 워크스테이션 브랜드인 ‘델 프리시전’의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4종도 함께 공개됐다. 신제품들은 최신 인텔 10세대 v프로 및 제온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전문가용 그래픽 탑재로 고도의 그래픽 작업과 데이터 분석, CAD 모델링 등 까다로운 워크로드들을 위한 탁월한 성능을 지원한다. 세련된 외관 디자인과 함께 크기 또한 작아져 설치 공간이 많이 필요하지 않으며, 혁신적인 방열 시스템이 탑재됐다. 또한 새롭게 출시되는 모든 제품들은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애플리케이션들이 제품에서 원활히 작동되는지 테스트하는 'ISV(Independent Software Vendor) 인증'을 거친다.

새롭게 공개되는 ‘델 옵티플렉스 7080 타워'는 타워형 비즈니스 데스크톱으로. 내장형 인공지능인 ‘델 옵티마이저 익스프레스 리스폰스’를 탑재해 사용자가 가장 자주 사용하는 5개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시스템 성능 최적화를 지원한다. 듀얼 M.2 SSD 옵션 및 USB 3.2 타입 A 2세대 지원으로 향상된 데이터 액세스 속도를 보장하며, 하이엔드 215W 클래스 그래픽 카드 장착 지원 등의 옵션을 통해 VR 등 비주얼 콘텐츠 작업에 최상의 성능을 발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