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핀글로벌-신한DS, 클라우드 합작사 만든다…글로벌 진출 가속화
베스핀글로벌-신한DS, 클라우드 합작사 만든다…글로벌 진출 가속화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0.05.22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 및 공공 분야 클라우드 사업 협력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신한DS 이성용 대표(왼쪽)와 베스핀글로벌 이한주 대표가 금융 및 공공 분야 클라우드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신한DS 이성용 대표(왼쪽)와 베스핀글로벌 이한주 대표가 금융 및 공공 분야 클라우드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베스핀글로벌(대표 이한주)이신한DS(대표 이성용)와 금융 및 공공 클라우드 사업 협력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및 합작회사 설립을 검토하기로 협의하고, 이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신한DS는 신한금융그룹의 디지털 및 ICT를 선도하고 있는 기업으로, 그룹의 클라우드 기술의 표준화 및 거버넌스 수립을 리딩하고, 그룹 클라우드 센터 구축을 추진하는 핵심 역할을 수행중이다.

양사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및 클라우드 도입, 전환과 운영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하고, 신한과 베스핀글로벌의 디지털 및 클라우드 역량, 금융의 노하우를 결집하여, 신한금융지주그룹의 클라우드 도입 및 전환을 주도하고, 금융 및 공공 ㆍ교육ㆍ의료 분야의 클라우드 시장을 합작회사를 통해 적극 공략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양사는 클라우드 사업에 대한 영업, 기술지원, 컨설팅 및 매니지드서비스(MSP) 등의 클라우드 사업에 관한 전반적인 밸류 체인의 역량을 확보할 예정이며, 베스핀글로벌은 멀티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역량을 확보할 수 있도록 CSP(Cloud Service Provider) 파트너십과 기술 인력확보 및 육성 등을 지원한다. 

신한DS는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플랫폼인 ‘옵스나우(OpsNow)’를 신한의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으로 제안 및 채택하도록 하고, 이를 기반으로 금융권에 최적화된 플랫폼을 완성해서 대외사업과 글로벌 사업으로의 확대도 모색할 계획이다.

양사는 MOU 체결 이후 전담 조직(TF)을 운영하여 합작회사 설립을 위한 인력구성 및 사업 계획 검토를 빠르게 진행하고, 전략적 실천 과제를 선정할 예정이다.

이성용 신한DS 대표는 “PRIDE DT(Digital Transformation) 추진의 일환으로 이번 협약을 신한의 클라우드 역량을 한층 업그레이드 하는 기회로 삼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할 계획이다”며, “베스핀글로벌과 함께 금융을 넘어 공공ㆍ교육ㆍ의료 분야로 클라우드 영역을 확대하고 글로벌 진출에 한발 더 다가설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베스핀글로벌의 이한주 대표는 “신한DS와의 합작회사를 통해 신한지주의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및 클라우드 도입을 적극 추진하여 ‘K-시스템’의 혁신 사례를 만들 예정”이라며 “이번 협약을 통해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관리 플랫폼 ‘옵스나우’가 더욱 강력한 노하우를 담은 글로벌 SaaS 플랫폼으로 진화할 것이며, 이번 사례를 레퍼런스로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