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존비즈온, 중소중견기업 위한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 개소·운영
더존비즈온, 중소중견기업 위한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 개소·운영
  • 김문구 기자
  • 승인 2020.02.19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존비즈온이 ‘중소중견기업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 개소식 행사를 개최하고 주요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더존비즈온이 ‘중소중견기업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 개소식 행사를 개최하고 주요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은 데이터ㆍ인공지능(AI)ㆍ클라우드 기술을 통해 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중소중견기업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을 공개하고 이를 기념하는 개소식 행사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서울 중구 더존을지타워 11층 DTEC에서 진행된 개소식 행사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정보화진흥원을 비롯해 정부 및 데이터센터 사업자, 수요업체 등에서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중소중견기업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은 더존비즈온과 10개 데이터센터에서 생산된 데이터를 수집하고 유통할 수 있는 데이터 유통 포털이다. 빅데이터 분석을 위한 시각화 도구, 데이터 분석환경 및 모델 학습을 통해 데이터 분석이 가능한 개발환경 도구 등 데이터를 활용하기 위한 각종 도구가 제공된다. 데이터와 분석 도구를 활용해 혁신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는 환경도 마련됐다.

이날 더존비즈온은 기업의 경영환경을 혁신하는 도구로써 빅데이터 유통 플랫폼의 활용 방법과 혁신 서비스 사례를 시연했다. 또한, 최근 오픈한 더존을지타워의 신개념 종합 전시 체험 공간인 DTEC에서 WEHAGO 플랫폼의 다양한 서비스를 사용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했다.

더존비즈온 플랫폼사업부문 대표 송호철 상무는 “데이터 3법의 국회 통과와 지속적인 정부의 데이터 활성화 정책 지원을 통해 우수한 데이터 기반 혁신서비스 개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히 정부의 DNA(DataㆍNetworkㆍAI) 정책 기조에 발맞춰 공공과 민간 협력을 통해 국가적 차원의 기업 생태계 구축에 보탬이 된 좋은 선례를 남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