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니뮤직, 어린이 음악 콘텐츠 강화한다
지니뮤직, 어린이 음악 콘텐츠 강화한다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2.11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BS 음원∙음반 유통서비스’ 계약 체결
지니뮤직 직원들이 EBS 음원∙음반 유통서비스 계약 체결을 홍보하고 있다.
지니뮤직 직원들이 EBS 음원∙음반 유통서비스 계약 체결을 홍보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아라 기자] 지니뮤직(대표 조훈)이 어린이 음악 콘텐츠를 강화한다. 지니뮤직은 11일 한국교육방송공사(EBS)의 음원과 음반을 유통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지니뮤직은 EBS의 음원∙음반 콘텐츠 유통서비스를 담당하게 된다. 앞으로 어린이 음악 콘텐츠를 강화해 폭넓은 고객중심의 서비스로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겠다는 포부다. 

현재 유통이 확정된 음악 콘텐츠는 ‘랄랄라 뿌우’와 ‘세미와 매직큐브’다. ‘랄랄라 뿌우’는 유아를 타깃으로 만든 곡으로, 노래하고 놀면서 신체발달과 음악 감성을 키울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EBS의 최초 수학학습 만화인 ‘세미와 매직큐브’는 문제를 수학으로 해결하며 어린이들의 지능을 향상시키는 애니메이션으로 입소문을 탄 노래다. 

지니뮤직 조훈 대표는 “교육전문 공영방송 EBS의 음원∙음반 유통서비스를 지니가 담당하게 됐다”며,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대한민국 교육용 음악 콘텐츠가 한국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 충분히 알려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