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버스에서도 슈퍼 VR 즐기세요”…KT-금호고속, VR 서비스 사업협력
“고속버스에서도 슈퍼 VR 즐기세요”…KT-금호고속, VR 서비스 사업협력
  • 김건우 기자
  • 승인 2019.11.18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속버스 전용 슈퍼 VR 상품 개발, 서울-광주 구간 슈퍼 VR 시범 서비스
"슈퍼 VR 적용버스 늘리고 시공간 제약 없이 즐길 수 있는 VR 상품 만들 것"
KT 모델들이 고속버스에 탑승해 슈퍼 VR 시범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
KT 모델들이 고속버스에 탑승해 슈퍼 VR 시범 서비스를 체험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건우 기자] KT(회장 황창규)가 금호고속(사장 이덕연)과 18일 ‘고속버스 VR 서비스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사는 프리미엄 고속버스 안에서 즐길 수 있는 VR 엔터테인먼트 서비스를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KT는 고속버스 전용 슈퍼 VR 상품 개발을 맡아 버스 안에서 시청하기에 적합한 VR 콘텐츠로 재구성한다. 금호고속은 탑승객 대상으로 고속버스 VR 시범 서비스를 운영하고 국내 주요 고속버스 사업자 대상으로 슈퍼 VR 서비스를 유통하는 등 사업 확대를 지원한다.

양사는 오는 28일부터 서울과 광주 구간을 운영하는 금호고속 프리미엄 고속버스에 10대의 슈퍼 VR 단말을 비치하고 탑승객들에게 무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시범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들은 80여편의 최신 영화를 고화질의 대화면으로 감상할 수 있으며, 스포츠ㆍ공연ㆍ예능 장르의 VR 영상과 게임을 즐길 수 있다.

협약식을 마치고 KT 뉴미디어사업단 김훈배 단장(왼쪽 네 번째)과 금호고속 전세사업부 이송호 본부장(왼쪽 다섯 번째)이 주요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협약식을 마치고 KT 뉴미디어사업단 김훈배 단장(왼쪽 네 번째)과 금호고속 전세사업부 이송호 본부장(왼쪽 다섯 번째)이 주요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T는 시범 서비스를 통해 파악한 고객 선호도를 반영해 고속버스 전용 슈퍼 VR 상품의 콘텐츠 라인업을 정교화시키고, 여러 구간의 고속버스에서 슈퍼 VR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규모를 늘려나갈 방침이다.

KT 뉴미디어사업단 김훈배 단장은 “집과 체험존에서만 VR을 즐기는 것이 아니라 고속버스를 타고 이동하는 중에도 안정적인 VR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많은 고객이 시공간의 제약 없이 편안하게 VR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유형의 상품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금호고속 전세사업부 이송호 본부장은 “이번 VR 서비스 제공을 통해 탑승객들이 지루한 여행에서 벗어나 새로운 버스 여행의 즐거움을 경험하길 기대한다”며,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해 최고의 고객 만족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