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텔레캅, 출동케어서비스 ‘텔레캅 듀오’ 출시
KT텔레캅, 출동케어서비스 ‘텔레캅 듀오’ 출시
  • 김건우 기자
  • 승인 2018.06.20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 2만원대 약정 없어
KT텔레캅 직원들이 소상공인을 위한 국내 최저가의 무약정 출동케어서비스 ‘텔레캅 듀오’ 출시를 소개하고 있다.
KT텔레캅 직원들이 소상공인을 위한 국내 최저가의 무약정 출동케어서비스 ‘텔레캅 듀오’ 출시를 소개하고 있다.

[아이티비즈 김건우 기자] KT텔레캅(사장 엄주욱)이 소규모사업장 고객을 위한 국내 최저가의 무약정 출동케어서비스 ‘텔레캅 듀오’를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텔레캅 듀오는 보안서비스가 필요하지만 비용 부담으로 인해 사용하지 못했던 소상공인을 위한 상품이다. 월 2만5천원에 이용 가능하며 약정기간과 해지 위약금을 없앴다.

기존에는 소규모사업장이더라도 영상보안과 출동서비스를 사용하려면 평균 월 5~7만원의 비용을 지불해야 했으며, 3년 약정으로 해지 위약금에 대한 부담도 있었다. 텔레캅 듀오는 가격을 기존 서비스의 절반 이하로 낮췄을 뿐 아니라 폐업∙이전 등 서비스 지속사용이 어려운 부득이한 상황 발생에 대한 걱정도 줄였다.

텔레캅 듀오는 단순 영상확인을 넘어 ‘내가 신경 쓰지 않아도 알아서 내 매장을 지켜주었으면 좋겠다’는 고객의 요구에 맞춰 출시한 상품이다. 실시간 영상확인은 물론 SD 메모리 카드와 PC를 통한 영상저장, 침입감지 및 긴급출동, 케어서비스까지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혹시 모를 사건사고로 피해 발생 시 보상받을 수 있는 안심보상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며, 정기순찰 및 공구대여 등의 케어서비스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폰 앱을 통해 음성인식으로 간편하게 보안 경계/해제를 하는 등 고객편의성을 높였다.

텔레캅 듀오는 지난해 말 처음 선보인 바 있는 세계최초 클라우드 보안주장치를 활용한 상품이다. 기존의 고객시설에 설치되던 하드웨어 주장치를 없애고 이를 클라우드화 하여 장비 원가와 공사비용을 절감했다. 이를 통해 최저가격, 약정파괴, 빠른 설치 등 차별화된 고객가치 제공이 가능해졌다.

또한 텔레캅 듀오는 소형매장에 특화된 듀얼(Dual)센서를 기반으로 했다. 듀얼센서란 영상과 방범센서를 결합한 형태로 이상상황을 복합 감지할 수 있다. 방범센서가 이상신호를 인식하면 영상센서에서 촬영된 실시간 현장영상을 관제센터로 전송한다. 관제사는 전송된 영상으로 이상상황을 확인하고 출동대원이 현장으로 긴급출동해 대처한다.

기존에는 방범센서에서 신호 발생 시 관제사가 텍스트로 표시되는 감지신호 패턴만을 분석해서 이상상황 발생여부를 판단해야 했다. 텔레캅 듀오는 침입상황 발생 시 전문관제사가 현장을 눈으로 직접 확인할 수 있어 정확한 상황판단과 빠른 대처가 가능해졌다.

KT텔레캅 엄주욱 사장은 “보안의 패러다임을 바꾸는 기술개발로 부담은 줄이고 안심은 높인 출동보안 제공을 넘어, 소상공인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케어서비스로 사업을 확장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