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눈으로 보는 ARS’ 서비스 선봬
LG유플러스, ‘눈으로 보는 ARS’ 서비스 선봬
  • 박미숙 기자
  • 승인 2018.04.11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금확인ㆍ납부변경ㆍ청구서받기 등 20여개 업무 신속하게
LG유플러스가 스마트폰 화면을 이용한 상담 서비스 '눈으로 보는 ARS'를 선보였다.
LG유플러스가 스마트폰 화면을 이용한 상담 서비스 '눈으로 보는 ARS'를 선보였다.

[아이티비즈 박미숙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스마트폰 화면을 이용한 상담 서비스 '눈으로 보는 ARS'를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눈으로 보는 ARS’는 고객센터 전화 연결 시 음성안내와 스마트폰 화면을 통한 시각적 정보를 함께 제공하는 ‘ARS(Automatic Response Service)’를 일컫는다. 음성안내 들으면서 동시에 메뉴 화면을 볼 수 있기 때문에 원하는 정보를 보다 신속하게 찾을 수 있다. 기존 음성 ARS에서는 알맞은 항목이 나올 때까지 안내를 기다려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번 서비스를 통해 고객은 상담사 연결 없이도 스스로 빠르게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셀프(Self) 처리’ 영역이 넓어진다. ‘청구ㆍ미납 요금확인’처럼 음성 ARS에서 지원하는 9개 항목을 비롯해 ‘납부방법 변경’, ‘카드 즉시납부’, ‘청구서 다시 받기’까지 20여 개의 내용을 즉시 확인할 수 있다.
 
고객의 ‘셀프 처리’ 서비스가 확대되면서, 상담사들의 근무환경도 보다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단순문의, 반복 상담 등에서 오는 상담사들의 ‘감정소모’와 ‘목 관리’ 부담 등을 ‘눈으로 보는 ARS’가 일부 덜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홈ㆍ미디어 이용 고객들에게 보다 신속하고 편리한 서비스 환경을 제공하고자 ‘눈으로 보는 ARS’를 선보였다”며 “앞으로 시각화된 상담 서비스의 영역을 더욱 확대하고 보다 다양한 고객문의를 빠르게 해결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고도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