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철 현대페이 대표 "Hdac 플랫폼 통해 4차산업 핵심기술분야 선도하겠다"
김병철 현대페이 대표 "Hdac 플랫폼 통해 4차산업 핵심기술분야 선도하겠다"
  • 김문구 기자
  • 승인 2018.01.09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티비즈 김문구 기자] 김병철 현대페이 대표가 “Hdac 플랫폼 기술을 기반으로 미래 4차 산업의 핵심기술분야를 이끌어 나가는데 앞장서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병철 현대페이 대표
김병철 현대페이 대표

김병철 대표는 2018년 신년사를 통해 “2017년은 전체 임직원들이 회사 초석을 다지는데 기울였다면, 올해는 이를 발판으로 미래 4차 산업의 핵심기술분야를 선도하고 블록체인 시장에서 경쟁우위를 확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한 매년 성장하는 블록체인 시장에서 각국 정부와 기업들이 앞다퉈 진출하는 사례를 들며, “현대페이 역시 블록체인 시장을 선도함과 동시에 소비자들에게 Hdac 플랫폼만의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시장 확산에 기여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중장기 목표를 ‘Hdac 하이브리드 블록체인 플랫폼의 상용화’로 설정하고, 이를 위한 중점 추진 사항으로 ▲블록체인 IoT 플랫폼 구축 및 서비스 ▲스마트 홈, 스마트 팩토리를 위한 IoT 블록체인 융합 솔루션 공급 ▲블록체인 기술 기반 H/W 제작 및 출시 ▲레그 테크(Reg Tech) 솔루션 개발 등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