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우리은행, 금융플랫폼 기반 인공지능 서비스 선보인다
KT-우리은행, 금융플랫폼 기반 인공지능 서비스 선보인다
  • 김건우 기자
  • 승인 2017.07.17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괄적 업무협약 체결…기가지니 통한 우리은행 인공지능 금융비서 서비스 출시 예정

[아이티비즈] KT(회장 황창규)와 우리은행(행장 이광구)은 17일 각 사의 전문영역인 ICT와 금융서비스를 기반으로 고객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AI 기반 금융비서 서비스 제공을 포함한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 KT 기가지니 사업단장 이필재 전무((왼쪽 4번째),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 김형욱 전무(왼쪽 5번째), 우리은행 디지털금융그룹 조재현 부행장(왼쪽 6번째부터) 등 KT와 우리은행 관계자들이 업무협약식 이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기가지니 인공지능(AI) 금융서비스’ 제공 및 이를 이용하는 고객에게 다양한 금융 혜택 제공 ▲유무선 통신 빅데이터 기반의 신용평가 모델 활용, ▲O2O 제휴 마케팅 등 금융과 ICT가 결합한 다양한 금융 플랫폼 서비스에 대하여 포괄적 협력을 추진할 예정이다.

특히, 양사가 선보일 ‘기가지니 AI 뱅킹 서비스’는 TV화면과 함께 서비스 되는 기가지니의 특장점을 활용해 은행 계좌 조회, 계좌간 이체, 공과금 납부, 환율 조회, 상품 안내가 가능한 서비스이다.

김형욱 KT 플랫폼사업기획실장은 "양사간 협력을 통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금융 분야 최고의 음성 AI 금융비서 서비스와 유무선 통신 상품 기반의 국내 최대 빅데이터를 활용한 신규 사업 영역 개발 등 국내 금융플랫폼 시장에 새로운 지평을 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